“그동안 불편했지”…솔직히 전기차 시끄러웠는데, 앞으로는 조용해진다!

발행일

전기차 소음, 기술로 상쇄
메리디안의 Intelli-Q 기술로 주변 소음 관리가 가능

전기차의 소음 문제 해결이 가까워지고 있다. 명성 높은 음향기기 제조사 메리디안 오디오는 차세대 노이즈 캔슬링 기술을 개발 중이다. 이는 재규어, 기아, 랜드로버 등 유수의 자동차 브랜드에 사운드 시스템을 제공한 바 있는 회사로부터 출시될 예정이다.

그들이 연구하고 있는 기술은 전기차의 내부 소음에 혁신을 가져올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외신에 따르면, 이번 기술은 전기차에서 발생하는 독특한 소음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새로운 접근법을 제시할 전망이다.

전기차 소음 대책

음향 전문 기업 메리디안이 개발 중인 차세대 노이즈 캔슬링 기술 ‘인텔리-Q’는 전기차 특유의 소음 문제를 해결하는 혁신적인 솔루션이다.

전기차의 상대적 정숙성은 기존 내연기관 차량 대비 노면 소음이나 환경 소음 등이 더욱 도드라지게 들리게 하는 불편함을 가지고 있다. 이에 메리디안 오디오는 인텔리-Q 기술을 통해 전기차의 소음 문제에 대응하고 있다. 차량의 다양한 상황을 실시간으로 분석하여 소음을 상쇄하는 사운드를 생성하는 데 이 기술이 중요한 역할을 한다. 승객의 수, 창문의 개폐 상태와 같은 변인들을 포착하여 이에 맞는 최적의 오디오 환경을 조성한다.

인텔리-Q는 특히 중저음 영역에서의 주변 소음을 효과적으로 관리한다. 속도 변화에 따른 노면의 소음이나 외부 잡음에 반응하여 동적으로 사운드를 조정한다. 이런 방식은 단순히 볼륨을 높이는 수준을 넘어 진정한 노이즈 캔슬링을 제공, 탑승객에게 한층 업그레이드된 드라이빙 경험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전기차 소음 상쇄 기술

혁신적인 노이즈 캔슬링 기술로 메리디안은 전기차 내부에서 경험할 수 있는 소음 문제를 상쇄할 방법을 찾아냈다.

메리디안, 전기차 소음 해결위한 기술 개발중

음향기기 제조사 메리디안이 개발 중인 차세대 노이즈 캔슬링 기술이 전기차의 내부 소음 문제에 획기적인 해결책을 제시할 것으로 기대된다. 재규어, 기아, 랜드로버 등 세계적인 자동차 브랜드를 통해 검증받은 이 업체는 전기차 특유의 소음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새로운 기술을 연구하고 있다. 외부의 소음뿐 아니라 차량 내의 잡소리까지 관리할 수 있는 전기차 사운드 시스템이 개발되면, 전기차로의 전환을 망설이는 소비자들에게도 긍정적인 메시지가 될 것이다.

전기차 소유주들 사이에서는 조용할 것으로 기대했던 전기차가 오히려 노면의 소음, 풍절음 등 외부 소리를 더 선명하게 들려주는 문제를 경험하곤 한다. 이러한 단점을 보완하기 위해 필요한 것이 바로 메리디안이 개발 중인 노이즈 캔슬링 기술이다. 차량 내부의 다양한 환경 변화를 실시간으로 감지하고 이에 적절하게 대응하는 인텔리-Q 기술은 사용자의 청취 환경을 크게 향상시킬 것이다.

인텔리-Q 시스템은 차량 내부의 여러 요소들을 분석하여 최적의 음향환경을 조성하는데 필요한 데이터를 실시간으로 처리한다. 차량 창문의 개방 여부, 승객의 수, 이동 속도 등 운전 상황에 따라 계속 변화하는 소음을 효과적으로 관리함으로써, 전기차 탑승자는 언제나 명료하고 깨끗한 오디오 환경을 즐길 수 있을 것이다. 이 기술이 상용화될 경우, 메리디안의 혁신은 전기차 사용자뿐만 아니라 전체 자동차 산업에 긍정적인 변화를 가져올 것이다.

가장 중요한 것은, 인텔리-Q의 능동적인 신호 처리 기술이 조용한 전기차 운전 환경뿐만 아니라 음향질까지 향상시킨다는 점이다. 기존에 높아진 속도에 따라 볼륨을 증가시키는 단순한 방식을 넘어, 운전자와 탑승객에게 보다 개인화되고 정교한 오디오 경험을 선사할 것으로 전망된다. 이러한 발전은 향후 전기차의 표준 기능으로 자리잡으며, 차량 내 음향 경험의 새로운 지평을 열 것이다.

전기차의 소음 문제가 곧 개선될 것으로 보인다. 사운드 시스템 전문업체 메리디안 오디오가 새로운 노이즈 캔슬링 기술을 개발 중이어서이다.

메리디안이 제공하는 신기술은 차량 내 소음 환경을 파악해 리얼타임으로 오디오 설정을 조율하는 기술이다. Intelli-Q라는 이 기술은 차량 내부 및 외부 조건에 따라 자동으로 사운드 시스템을 조정한다.

내연기관차에 비해 상대적으로 정숙한 전기차의 특성 상, 노면 소음이나 차량 잡음 등이 더 크게 느껴진다. 이런 소음들을 효과적으로 관리할 수 있는 기술이 필요하다.

메리디안의 새로운 기술은 주행 상황에 따라 차량의 소리 환경을 조절해 줌으로써, 더욱 향상된 음향 경험을 제공한다.

이 기술이 얼마나 효과적으로 작동할지는 아직 미지수이지만, 차량의 소음 관리에서 새로운 장을 열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자동차 꿀팁: 최신 차량 사운드 시스템을 선택할 때는, 단순히 출력뿐만 아니라 얼마나 정교한 소음 관리가 가능한지도 고려해야 한다. 이는 전체적인 운전 경험에 큰 차이를 만들어낼 수 있다.

최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