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금 잘 썼네!”…’이것’ 설치로 대폭 향상된 편의성에 운전자들 환호!

발행일

서울, 적색 잔여시간 신호등 도입
보행자 만족도 상승 및 사고 감소
빨간불 숫자표시 – 출처 : 서울시/김윤경
빨간불 숫자표시 – 출처 : 서울시/김윤경

서울시는 보행자의 안전 및 편리함 향상을 위해 ‘적색 잔여시간이 표시되는 신호등’을 시범 도입하였습니다. 이는 남은 대기 시간을 숫자로 보여주어 보행자들이 시간을 정확하게 인지할 수 있게 합니다.

기존에는 교통 시설의 추가 설치에 대한 시민들의 요청이 있었으나, 기술적 제약과 비용 문제로 어려움을 호소해 왔습니다. 그러나 최근 시스템의 업그레이드를 통해 적색 잔여시간 표시 기능이 향상되었으며, 이제 서울시는 이 기능을 확대해 나갈 계획입니다.

적색 잔여시간 신호등 도입

서울시는 보행자의 안전을 고려하여 적색 잔여시간을 숫자로 보여주는 신호등을 시범적으로 도입하였습니다.

빨간불 숫자표시 – 출처 : 의정부시
빨간불 숫자표시 – 출처 : 의정부시
빨간불 숫자표시 – 출처 : 서울시/김윤경
빨간불 숫자표시 – 출처 : 서울시/김윤경

서울시가 보행자의 안전과 편익을 위해 새롭게 도입한 ‘적색 잔여시간 표시 신호등’은 신호등에 남은 적색 신호 시간을 숫자로 표시하여, 보행자들이 대기 시간을 정확히 파악할 수 있게 해 줍니다. 시범 도입된 이 신호등은 시민들의 오랜 요구와 기대에 부응하여 설치되며 그간 교통 시설의 업그레이드와 신규 설치에 어려움이 많았음에도 불구하고, 결국 꾸준한 기술 개발과 시스템 업그레이드를 통해 가능해졌습니다. 현재 서울시는 도입 효과를 면밀히 모니터링 중이며, 시민들의 안전을 위한 지속적인 시스템 개선에 힘쓰고 있습니다.

이 신호등은 빨간불과 함께 잔여 시간이 표시되며, 만료되기 6초 전에는 신호 시간을 숨겨 무단 횡단을 방지하는 기능이 특징입니다. 이미 도입된 곳에서는 보행자 분들의 만족도가 72%에 이르고, 무단 횡단 사고의 감소율이 46%에 달하는 등 긍정적인 결과를 이끌어내고 있습니다. 서울 전역으로의 확대 계획이 추진되고 있는 현재, 이 신호등은 도심 교통 안전의 새로운 장을 열 것으로 예상됩니다. 이와 같은 시스템은 미래 지향적인 교통 문화 조성에 중요한 이정표가 될 것으로 보입니다.

차량 사고 예방 대책

서울시는 적색 잔여시간을 표시하는 신호등을 통해 보행자의 안전을 높이고 차량 사고를 감소시키기 위한 노력을 계속하고 있습니다.

빨간불 숫자표시 – 출처 : 서울시/김윤경
빨간불 숫자표시 – 출처 : 서울시/김윤경
빨간불 숫자표시 – 출처 : 의정부시
빨간불 숫자표시 – 출처 : 의정부시

서울시는 보행자의 안전을 위해 새로운 신호등을 도입했으며, 이 신호등은 남은 적색 신호의 시간을 숫자로 나타내어 사람들이 보다 정확한 정보를 가지고 도로를 횡단할 수 있도록 도와줍니다. 그동안 시민들 사이에서는 이러한 신호등의 필요성에 대한 목소리가 컸지만, 기술적 제약과 인프라의 문제로 늦어졌었습니다. 그러나 기술의 진보로 인해 이제 설치가 가능해졌고, 실제로 도입된 이후 보행자들 사이에서 좋은 반응을 얻고 있습니다.

이에 더하여, 새로운 신호등 시스템의 도입으로 인해 교통사고 발생 빈도가 상당히 감소했습니다. 보행자들은 적색 신호등의 잔여 시간을 알 수 있으므로 보다 안전하게 행동할 수 있으며, 이는 교통 안전 증진에 크게 기여하고 있습니다. 서울시는 이러한 긍정적인 결과를 바탕으로 전역으로의 확장을 계획하고 있으며, 이를 통해 모든 시민들이 보다 안전하고 편리한 보행 환경을 누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서울시는 보행자 안전과 편의 증진을 위해 적색 잔여시간을 숫자로 나타내는 신호등을 도입했습니다. 이 신호등은 대기시간을 명확히 알려주어 효과적인 교통 안전 개선에 기여하고 있습니다.

이전에는 기술적 제약으로 인해 개선 작업이 어려웠지만, 교통신호제어시스템의 최근 업그레이드로 적색 잔여시간 표시 기능이 개선되었습니다.

이 새로운 종류의 신호등은 빨간불이 켜진 후 남은 시간을 숫자로 보여주되, 마감 6초 전부터는 표시를 하지 않아 무단횡단과 예측 출발을 방지합니다.

독특한 설정을 통해, 보행자들의 만족도는 72%에 이르렀고, 무단횡단 사고는 46%나 감소하는 등의 긍정적인 효과를 확인했습니다.

서울시는 2024년부터 이 신호등을 서울 전역에 확대 설치할 계획이며, 이를 통해 시민들의 만족도를 더욱 향상시키고자 합니다.

이러한 신호등 시스템은 차량의 급작스런 출발을 억제하는 부가적인 효과도 가져와, 교통 안전 측면에서 다방면으로 긍정적인 영향을 기대하게 만듭니다.

자동차 꿀팁: 신호대기 중일 때는 주변의 신호등을 주의 깊게 살펴보고 신호 변경에 대비하는 것이 보행자와 운전자 모두에게 안전하며, 효율적인 교통 흐름에 기여합니다.

최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