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래..내 입맛이 이상한게 아니었구나!?”.. 고속도로 휴게소의 커피가 맛없는 충격적인 이유

발행일

고속도로 휴게소 커피의 진실

고속도로 휴개소ㅣ출처(동아일보)
고속도로 휴개소ㅣ출처(동아일보)

고속도로를 달리다보면 길을 가다 피곤하거나 배가 고파지는 순간이 있습니다. 이럴 때 우리는 고속도로 휴게소에 들러 잠시 쉬고 먹을 수 있는 기회를 가집니다. 그런데 이 휴게소에서 주목받는 것 중 하나가 바로 커피입니다.

고속도로 휴개소ㅣ출처(동아일보)
고속도로 휴개소ㅣ출처(동아일보)

휴게소 커피, 그 맛은?

고속도로 커피ㅣ출처(뉴스워치)
고속도로 커피ㅣ출처(뉴스워치)

휴게소에서 우리는 다양한 음식점을 만날 수 있지만, 커피 전문점도 그 중 하나입니다. 그런데 여기서 맛보는 커피는 어떨까요? 일반 카페와 비교해보면 고속도로 휴게소의 커피가 좀 더 특별하다는 느낌을 받는 사람들이 많습니다.

휴게소 커피에 대한 의견은 다양합니다. “별 차이 없다”는 사람도 있지만, “휴게소 커피는 연하다”는 의견도 많이 나옵니다. 이러한 민원을 받아들인 한국도로공사는 휴게소 커피의 품질을 개선하기 위한 권고안을 발표하였습니다.

휴게소 커피 품질 점검

고속도로 커피ㅣ출처(huffpost)
고속도로 커피ㅣ출처(huffpost)

한국도로공사는 현재 전국의 휴게소에 입점한 10여 개의 커피 브랜드 중 상위 5개 브랜드가 전체의 75% 점유율을 차지하고 있으며, 아메리카노의 가격은 일반 매장과 동일합니다. 그런데 도로공사의 점검 결과, 일부 매장에서는 오래 전에 갈아놓은 원두를 사용하거나, 정수 처리된 연수기 물 대신 지하수를 사용하는 등의 문제가 발견되었습니다.

고속도로 커피ㅣ출처(huffpost)
고속도로 커피ㅣ출처(huffpost)

한국도로공사는 이러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휴게소 커피가 일반 매장과 동일한 품질을 유지할 수 있도록 다음과 같은 권고안을 내놓았습니다.

  • 한 달 이내에 로스팅된 신선한 원두 사용
  • 연수기 물 대신 정수 처리된 물 사용
  • 원두 사전 갈기 금지
  • 숙련된 직원에 의한 커피 제조

또한, 도로공사는 매장 현장을 월 1회 이상 점검하고, 외부 전문가 및 시민으로 구성된 품질 평가단을 운영할 계획을 밝혔습니다.

최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