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 최고의 겨울 풍경을 다시는 못 본다..” 매 년 겨울마다 수많은 관광객들의 눈을 즐겁게 해주던 곳이.. 충격적인 현재 모습

발행일

강원도 인제 자작나무 숲의 근황
최고의 설경을 다시 볼 수 있을까?
강원도 인제 자작나무 숲ㅣ출처(브런치)
강원도 인제 자작나무 숲ㅣ출처(브런치)

우리나라는 계절마다 다채로운 자연 경관을 자랑하는 여행지로 가득 차 있습니다. 특히 강원도 인제에 위치한 자작나무 숲은 사계절 내내 언제 가도 그 아름다움으로 많은 이들을 매료시켜왔습니다. 봄에는 싱그러운 새싹과 함께, 여름에는 푸르른 잎사귀로, 가을에는 황금빛으로 물든 자연의 아름다움을 선사하고, 겨울에는 하얀 눈과 어우러진 순백의 겨울풍경을 완성시킵니다.

하지만 당분간은 이 아름다운 자작나무 숲의 아름다움을 온전히 느끼기 어려울 것..

왜냐하면 연에 내린 폭설로 인해 숲 일부가 크게 훼손되었기 때문입니다.

강원도 인제 자작나무 숲ㅣ출처(월간조선)
강원도 인제 자작나무 숲ㅣ출처(월간조선)
강원도 인제 자작나무 숲ㅣ출처(중앙일보)
강원도 인제 자작나무 숲ㅣ출처(중앙일보)

산림청은 강원도 인제군에 위치한 자작나무 숲의 탐방로를 폭설로 인한 피해로 일부 통제하고 있습니다. 폭설과 강한 추위로 인해 자작나무의 가지가 얼어붙어, 나무들이 쓰러지거나 휘는 손상이 발생했습니다. 이는 1989년 숲 조성 이래 34년 만에 처음 있는 일이며, 산림청은 계속해서 쓰러진 나무를 치우는 등의 안전 조치를 취하고 있습니다.

국립산림과학원의 전문가들은 자작나무 숲뿐만 아니라 인접한 소나무와 참나무류도 유사한 피해를 입었다고 지적했습니다. 산림청은 피해 복구와 자작나무 숲의 재생을 위해 전문가들과 환경 단체가 참여하는 토론회를 개최하고 복원 계획을 수립할 예정입니다. 산림청장은 “숲이 이전의 상태로 빠르게 회복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한편, 이러한 노력 끝에 최근 반가운 소식이 전해졌습니다. 자작나무 숲이 출입 통제된 지 보름 만에 일부 구역에 대한 접근이 다시 가능해졌습니다. 이번에 다시 방문할 수 있게 된 구간은 달맞이 숲의 절반에 해당하는 약 2.5km 길이입니다. 이 구간에서는 방문객들의 안전을 위해 울타리가 설치되었으며, 아직 개방되지 않은 구역에는 안내 직원이 상주하고 있어 안전 관리를 철저히 하고 있습니다.

자작나무 숲을 다시 누릴 수 있는 기회가 찾아왔으니, 아름다운 자연의 풍경과 함께 안전한 여행을 즐겨보세요!

꿀팁

자작나무 숲 방문 시 날씨를 미리 확인하고 적절한 의류와 신발을 준비하세요.

강원도 인제 자작나무 숲ㅣ출처(etri)
강원도 인제 자작나무 숲ㅣ출처(etri)
강원도 인제 자작나무 숲ㅣ출처(etri)
강원도 인제 자작나무 숲ㅣ출처(etri)

숲에서 쓰러진 나무에 주의하며 안전한 걸음으로 탐방로를 따라 다니세요.

자연을 보호하기 위해 쓰레기는 꼭 쓰레기통에 버리세요.

숲의 아름다움을 지켜가며 행복한 여행을 즐기세요!

최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