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대급 결과에 깜짝!”..차값 과연 올라갈까? 현대차 ‘바람막이 실험’ 성과

발행일

현대차와 기아, 혁신적인 AAS 기술 공개
전기차의 주행거리 및 안정성 개선
AAS 예시 – 출처 : 현대차그룹
AAS 예시 – 출처 : 현대차그룹
현대차와 기아가 AAS 기술을 공개하며 전기차의 주행 거리와 안정성 향상에 새로운 지평을 열었습니다. 이 기술은 공기역학적 성능을 극대화하는 데 초점을 맞추고 있습니다.

현대차와 기아의 혁신: AAS 기술

현대차그룹이 새롭게 공개한 ‘액티브 에어 스커트(Active Air Skirt, AAS)’ 기술은 전기차의 주행거리와 안정성을 대폭 향상시키는 데 기여합니다.

GV60 AAS 예시 – 출처 : 현대차그룹
GV60 AAS 예시 – 출처 : 현대차그룹
GV60 예시 – 출처 : 현대차그룹
GV60 예시 – 출처 : 현대차그룹
현대차와 기아가 최신 액티브 에어 스커트(AAS) 기술을 선보이며 전기차의 주행 거리와 안정성 향상에 새로운 지평을 열었습니다. 이 기술은 자동차의 공기 저항을 줄여주는 ‘자동 바람막이’로, 주행 효율을 크게 개선하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차량의 속도에 따라 자동으로 작동하는 AAS는 특히 고속 주행 시 효과적입니다. 차량 바퀴 주변의 와류(소용돌이)를 효과적으로 제어하여 주행 거리를 늘리고, 소음을 줄입니다. 고속 주행 시 범퍼 하부로 유입되는 공기 흐름을 조절해 주기 때문에 차량의 안정성 또한 크게 개선됩니다. AAS 기술은 특히 전기차에 적합한 기술로, 플랫폼의 편평한 바닥 구조를 활용하여 와류 및 공기저항을 줄이는 데 매우 효과적입니다. 제네시스 GV60 모델에 시범 적용된 결과, 공기저항계수를 0.008 낮추어 약 6km의 주행 거리를 추가로 확보할 수 있었습니다. 현대차그룹은 이 기술에 대한 한국과 미국의 특허를 출원했으며, 현재 양산 가능성을 검토 중입니다. 특히 이 기술은 SUV와 같이 공력 성능 개선이 어려운 차종에서 큰 효과를 기대하고 있습니다. 이처럼 혁신적인 AAS 기술을 통해 미래 자동차의 효율성과 안정성을 더욱 향상시킬 수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AAS 기술의 출현

현대차와 기아가 새롭게 공개한 ‘액티브 에어 스커트(Active Air Skirt, 이하 AAS)’ 기술은 전기차의 주행 거리와 안정성을 향상시키는 혁신적인 발전입니다.

GV60 AAS 예시 – 출처 : 현대차그룹
GV60 AAS 예시 – 출처 : 현대차그룹
GV60 예시 – 출처 : 현대차그룹
GV60 예시 – 출처 : 현대차그룹
현대차그룹이 액티브 에어 스커트(AAS) 기술을 공개하며 전기차의 주행 거리와 안정성을 개선하기 위한 새로운 지평을 열었다고 밝혔습니다. 이 혁신적인 기술은 ‘자동 바람막이’라고 할 수 있으며, 주로 공기 저항을 줄여 주행 거리를 늘리는 데 초점을 맞췄습니다. 또한, 차량의 와류(소용돌이)를 효과적으로 제어하여 주행 효율을 개선하고 소음을 줄이는 효과도 있다고 합니다. 현대차그룹은 제네시스 GV60 모델에 AAS를 시험 적용해 보았습니다. 이 기술은 특히 고속 주행 시 차량의 범퍼 하부로 유입되는 공기 흐름을 조절해 주행 안정성을 높이는 데 기여합니다. AAS는 차량의 속도에 따라 자동으로 작동하여, 고속에서도 안정적인 주행을 돕습니다. 이러한 기술 개발을 통해, 차량의 공기 저항계수를 낮추어 공기저항을 2.8% 개선하였으며, 이는 약 6km의 추가 주행 거리 확보와 동일한 효과를 보였습니다. 현대차그룹은 이 기술에 대한 한국과 미국에서의 특허 출원을 진행하였습니다. 현재 내구성과 성능 테스트를 거쳐 양산 가능성을 검토 중에 있으며, 특히 SUV와 같이 공력 성능 개선이 어려운 차종에서 더 큰 효과를 기대하고 있습니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AAS 기술은 전기차뿐만 아니라 여러 차종의 주행 효율성 개선에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습니다. 현대차그룹이 새로운 액티브 에어 스커트(AAS) 기술을 선보였습니다. 이 기술은 전기차의 주행 거리와 안정성을 개선하는 데 중점을 두고 개발되었습니다. AAS는 차량의 공기저항을 줄여 주행 효율을 향상시키는 역할을 합니다. 특히 차량 속도가 빨라질 때 자동으로 작동하여 고속 주행 시 안정성을 제공합니다. 제네시스 GV60 모델에 시험 적용한 결과, 공기저항계수를 0.008 낮추어 주행 거리를 약 6km 늘렸습니다. 현대차그룹은 이 기술의 유용성을 인정받아 한국과 미국에서 특허를 출원했습니다. 차량의 공기역학적 설계에 관심이 있다면, 차의 구매 선택 기준에 AAS 같은 첨단 기술 적용 여부를 고려해 보시길 바랍니다.

최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