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차 처참한 현실”..1.2만 키로 주행, 교환 상황에 오너들 속속 오열!

발행일

전기차, 타이어 교체 주기 짧아
무게와 가속력이 원인
F-150 라이트닝 타이어 – 출처 : 포드
F-150 라이트닝 타이어 – 출처 : 포드
전기차 운전자들은 타이어 마모 속도가 빠르며 이로 인해 교체 주기와 비용이 주요 문제로 떠오르고 있습니다. 특히, 일반 차량의 권장 교체 시기보다 훨씬 짧아 경제적 부담을 증가시키고 있습니다.

전기차 타이어 소모율

전기차 운전자들은 타이어의 빠른 마모 속도로 인해 교체 비용과 주기에 대한 부담을 느끼고 있습니다.

허머 EV 타이어 – 출처 : GMC
허머 EV 타이어 – 출처 : GMC
코나 일렉트릭 – 출처 : 현대차
코나 일렉트릭 – 출처 : 현대차
전기차 운전자들이 직면하는 새로운 고민 중 하나가 바로 타이어의 빠른 마모 속도입니다. 이는 전기차의 무게와 뛰어난 가속 능력 때문에 일어나는 현상으로, 타이어 교체 비용과 주기에 대한 부담을 크게 증가시키고 있습니다. 비교적 짧은 주행거리에도 불구하고, 타이어를 자주 교체해야 하는 상황에 처하게 되었습니다. 이로 인해, 차량 유지 비용이 증가하는 것은 물론이고, 타이어 분진으로 인한 환경 문제까지 대두되고 있습니다. 타이어 분진은 호흡기 질환과 대기 오염의 원인으로 지목되며, 전기차가 환경에 미치는 부정적인 영향을 재고하게 만듭니다. 미국을 비롯한 일부 국가에서는 전기차 오너들이 평균 12,000km마다 타이어를 교체해야 할 정도로 마모 속도가 심각하다고 합니다. 이는 일반 자동차의 권장 교체 시기인 40,000km에 비해 현저히 짧은 것입니다. 고밀도 배터리 덕분에 무겁게 설계된 전기차는 타이어에 더 많은 압력을 가하여 마모를 가속화합니다. 이와 대비하여, 우리나라에서는 무거운 전기차의 수가 적고, 과속을 방지하는 도로 환경 덕분에 타이어 교체주기가 더 길게 나타나는 경향이 있습니다. 하지만 전기차의 본질적인 무게 문제는 변경되지 않아, 이에 대한 적극적인 해결책 마련이 필요한 상황입니다.

전기차 타이어 마모속도

전기차의 타이어는 전통적인 내연기관 차량에 비해 마모 속도가 더욱 빠르다는 점에 주목해야 합니다.

얼티움 배터리 플랫폼 – 출처 : GM
얼티움 배터리 플랫폼 – 출처 : GM
아이오닉 5 타이어 – 출처 : 현대차
아이오닉 5 타이어 – 출처 : 현대차
지우개급 전기차 타이어 오너들은 고통 받는다. 최근 전기차 운전자들이 타이어 마모 속도 때문에 곤란을 겪고 있습니다. 이는 특히 전기차의 무게와 폭발적인 가속력 때문에 발생하는 문제로, 타이어 교체 주기와 비용을 증가시키는 원인이 되고 있습니다. 일반적으로 내연기관 차량에 비해 전기차의 타이어 교체 비용은 더 많이 들며, 마모 속도도 훨씬 빠릅니다. 이에 따라 전기차 오너들은 예상치 못한 추가 비용에 대해 우려하고 있습니다. 전기차는 기존의 내연기관 차량에 비해 상대적으로 무거운데, 이는 주로 고밀도의 배터리 팩 때문입니다. 고중량의 배터리는 차량의 하부에 넓게 분포되어 있어 무게 밸런스는 좋으나, 타이어에 가해지는 하중은 크게 증가합니다. 이로 인해 타이어 마모가 심각해지며, 이는 비용 부담뿐만 아니라 환경적인 문제에도 영향을 미치게 됩니다. 타이어에서 발생하는 미세먼지와 분진은 대기 오염의 주범이 될 수 있으며, 전기차가 친환경적인 선택으로 여겨지는 기조에 반하는 결과를 초래할 수 있습니다. 전기차 운전자들은 자동차의 무게와 가속력 때문에 타이어 마모 속도가 빨라짐을 목격하고 있습니다. 미국에서는 전기차 오너들이 평균적으로 12,000km마다 타이어를 교체해야 하는 상황입니다. 이는 일반 차량 타이어 교체 권장 시기의 절반도 되지 않습니다. 전기차의 무게 증가의 주범은 고밀도 배터리로, 이는 타이어에 더 큰 하중을 주고 마모를 가속화합니다. ,, 전기차 타이어 마모는 친환경적 이미지에도 영향을 미치며, 타이어와 노면 사이의 마찰로 인해 발생하는 타이어 분진이 환경 문제의 원인 중 하나가 될 수 있습니다. 전기차를 운전하는 한국 운전자들은 미국이나 중국과 달리 교통 상황과 자동차의 무게 때문에 상대적으로 타이어를 덜 교체하는 경향이 있습니다. 타이어 마모가 걱정되는 경우, 정기적인 점검과 조기 교체를 통해 안전 운행을 보장하고 전기차의 장기적인 유지비용을 절약할 수 있습니다.

최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