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보 야심작 유출됐다!”…확인된 디자인은 합격, 기대만발의 이유

발행일

EX30 이미지 유출
미래를 열어가는 볼보의 새로운 비전 확인
볼보의 전기 소형 SUV ‘EX30’ 디자인이 유출되었다. 이 차는 다음 달 7일 글로벌 공개될 예정이었으나 회사의 특허 이미지 등록 과정에서 신차 디자인 일부가 공개된 것이다.
볼보의 전기 소형 SUV ‘EX30’ 디자인이 유출되었다. 이 차는 다음 달 7일 글로벌 공개될 예정이었으나 회사의 특허 이미지 등록 과정에서 신차 디자인 일부가 공개된 것이다.

볼보의 새로운 전기 소형 SUV ‘EX30’의 이미지가 유출되었습니다. 원래 다음 달 7일에 전 세계에 공개될 예정이었으나, 특허 이미지 등록 과정에서 미리 공개되어버렸습니다.

EX30은 볼보의 전기차 디자인 정체성을 이어받으면서도, 대형 SUV EX90와는 물론, 내연기관을 탑재한 XC40의 디자인 언어를 공유하고 있어 매력적으로 다가갑니다.

EX30 이미지 유출 사건

볼보의 새로운 전기 소형 SUV ‘EX30’ 디자인의 이미지가 예정된 공개일 전에 인터넷에 누출되었습니다.

폐쇄형 그릴이 포함되고 측면은 XC40과 동일하게 C필러 부근에서 솟아오르는 벨트라인으로 역동성을 더했다. 이는 지난 4월 공개된 폴스타4와도 유사한 특징이다. 또한 의외로 도어 캐치는 히든 타입이 아니고 돌출형인 것을 알 수 있다.
폐쇄형 그릴이 포함되고 측면은 XC40과 동일하게 C필러 부근에서 솟아오르는 벨트라인으로 역동성을 더했다. 이는 지난 4월 공개된 폴스타4와도 유사한 특징이다. 또한 의외로 도어 캐치는 히든 타입이 아니고 돌출형인 것을 알 수 있다.
최근 공개된 EX30 티저 이미지 속 차량의 테일램프는 EX90과 동일한 구조였다.
최근 공개된 EX30 티저 이미지 속 차량의 테일램프는 EX90과 동일한 구조였다.

볼보의 전기 소형 SUV ‘EX30’의 이미지가 예상치 못하게 유출되었습니다. 원래 다음 달 7일에 글로벌 시장에 공개될 예정이었지만, 특허 이미지 등록 과정에서 신차의 일부 디자인이 세상에 드러나게 되었네요. 팬들 사이에서 EX30은 이미 볼보 전기차의 정체성을 계승한 것으로 평가받고 있으며, 큰 형제인 EX90과 유사한 외관을 지녔습니다. 또한 내연기관 차량인 XC40과도 많은 디자인 요소를 공유하고 있어 볼보의 디자인 언어가 일관성 있게 이어지고 있음을 알 수 있습니다.

EX30 모델에 대한 기대가 증폭되고 있는 가운데, 중국 지리 자동차와 협력하여 개발한 전기차 전용 플랫폼 SEA(Sustainable Experience Architecture)를 기반으로 제작되었음을 알 수 있습니다. 예상 스펙으로는 최대 386km(240마일)의 주행 가능 거리와 함께, 후륜구동 기반 사륜구동 옵션을 제공할 것으로 보여지고 있습니다. 기존의 XC40 리차지와 유사한 성능, 즉 최고 출력 408마력과 최대 토크 67.3kg*m으로 예상되는 등, 볼보의 신차가 어떤 새로운 장을 열어갈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습니다.

볼보 EX30의 예상 성능

EX30는 중국 지리 자동차의 전기차 전용 플랫폼 SEA를 기반으로 하며, 후륜구동을 기본으로 사륜구동 옵션 선택이 가능할 전망입니다.

볼보는 지난 17일(현지시간) EX30에 탑재되는 일부 정보를 공개했다. 안전의 볼보답게 엔트리급 모델이라고 해서 안전 기준에 대한 타협은 없을 것이라고 했다. 이어서 EX30은 바쁜 도시 환경에서도 모두의 안전을 생각하는 차량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볼보는 지난 17일(현지시간) EX30에 탑재되는 일부 정보를 공개했다. 안전의 볼보답게 엔트리급 모델이라고 해서 안전 기준에 대한 타협은 없을 것이라고 했다. 이어서 EX30은 바쁜 도시 환경에서도 모두의 안전을 생각하는 차량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EX30는 중국 지리 자동차 전기차 전용 플랫폼 SEA(Sustainable Experience Architecture)를 기반으로 한다.
EX30는 중국 지리 자동차 전기차 전용 플랫폼 SEA(Sustainable Experience Architecture)를 기반으로 한다.

볼보의 새로운 전기 소형 SUV, EX30는 중국 지리자동차의 전기차 전용 플랫폼 SEA를 기반으로 제작되었습니다. 이 차량의 예상 파워트레인 스펙에 따르면, 후륜구동 시스템을 기본으로 했으며, 사륜구동 옵션도 선택할 수 있습니다. 국내외 자동차 전문가들은 한 번의 충전으로 최대 240마일(약 386km)를 주행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습니다.

이어서, EX30의 출력과 토크는 기존 볼보의 XC40 리차지 모델과 비슷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XC40 리차지가 제공하는 최고 출력 408마력과 최대 토크 67.3kg*m을 기준으로 차량의 성능이 전망되고 있습니다. 이러한 스펙이 실제로 적용된다면, EX30은 소형 전기 SUV 시장에서 매우 경쟁력 있는 모델이 될 것입니다.

볼보의 새로운 전기 소형 SUV, ‘EX30’ 디자인이 유출되어 화제입니다. 볼보 특유의 안전과 품질, 그리고 전기차 기술이 결합된 이 모델은 기존 대형 SUV EX90의 디자인 요소를 많이 차용하였으며, 볼보 XC40의 디자인 언어도 함께 공유하고 있습니다. EX30는 중국 지리 자동차의 전기차 전용 플랫폼 SEA를 기반으로 제작되어 일부 외신에서는 이 차량이 후륜구동 기반, 사륜구동 옵션 제공과 함께 1회 충전으로 최대 386km 주행이 가능할 것으로 예상합니다. 높은 성능 기대감과 함께, 볼보의 EX30은 안전에 대한 세부적인 기능도 강조하고 있습니다. 볼보는 EX30에 도로 위 자전거 탑승자와 보행자를 보호하기 위한 문 열림 경보 장치를 새롭게 탑재할 예정입니다. 자동차 문의 부주의한 개방으로 인한 사고를 방지하기 위한 이 기능은 시각 및 청각 신호를 통해 승객에게 경고합니다. EX30에는 또한 초당 13회의 빈도로 눈과 얼굴 움직임을 감지하는 특수 센서가 스티어링 휠 뒤에 설치될 예정입니다. 이는 졸음운전 및 전방 주시 태만을 경고하여 운전자와 탑승자의 안전을 보다 향상시키기 위한 것입니다. 새로운 교차로 자동 브레이크 기능도 차량에 탑재되어 교차로에서의 사고 위험을 줄이는 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됩니다. 이처럼 안전을 최우선으로 여기는 볼보의 기술력이 엔트리 모델인 EX30에도 그대로 녹아들어 있는 것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자동차 구매나 유지를 위한 꿀팁으로는, 차량의 안전 기능과 연비, 그리고 유지보수 비용을 꼼꼼히 비교하는 것이 중요하며, 예상치 못한 유지비용을 대비해 초기 구입 비용 외에도 지속적인 관리 비용을 고려해 예산을 잡는 것이 현명합니다.

최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