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 인생 나락간다”…음주운전 최악의 대가, 미국실 형벌 도입하자 난리!

발행일

음주 사고 후 처벌법
가해자에게 양육비 지급 요구?
올해 미국 테네시주에서 벌어진 놀라운 일이 국내에도 소개돼 화제가 됐다. 이든, 헤일리, 그리고 벤틀리법이라는 이름의 법률이 한국에서도 주목받고 있는데, 이 법은 음주운전으로 인한 사망 사고에서 피해자의 미성년 자녀가 있다면 가해자에게 그 자녀의 양육비를 지급하도록 하는 것이다. 이 법은 2023년 1월 1일부터 테네시주에서 시행되었으며, 이후 미국 20개 주 이상에서 입법 절차가 진행 중이다.
올해 미국 테네시주에서 벌어진 놀라운 일이 국내에도 소개돼 화제가 됐다. 이든, 헤일리, 그리고 벤틀리법이라는 이름의 법률이 한국에서도 주목받고 있는데, 이 법은 음주운전으로 인한 사망 사고에서 피해자의 미성년 자녀가 있다면 가해자에게 그 자녀의 양육비를 지급하도록 하는 것이다. 이 법은 2023년 1월 1일부터 테네시주에서 시행되었으며, 이후 미국 20개 주 이상에서 입법 절차가 진행 중이다.

미국 테네시주에서 시작된 ‘이든, 헤일리, 그리고 벤틀리법’은 음주운전 사망사고를 낸 가해자에게 피해자 미성년 자녀의 양육비를 지급하게 하는 법안이다. 2023년부터 시행되어 미국 내 20개 주 이상에서 입법 절차가 진행 중이다.

국내에서도 관심이 높아지고 있으며, 국회입법조사처가 의미와 시사점을 분석한 보고서를 발표한 바 있다. 이는 국내 도입 가능성을 시사하는 전조로 볼 수 있다.

음주 사고와 베틀리법 대책

미국 테네시주에서 2023년부터 시행된 ‘이든, 헤일리, 그리고 벤틀리법’은 음주운전으로 유가족에 미성년 자녀가 있는 경우, 가해자에게 양육비를 지급하게 하는 법률이다.

이런 점을 고려하면, 음주운전으로 인한 피해자 구제를 위한 이 법안은 향후 국내에도 도입될 가능성이 크다. 실제로 올해 초 국회입법조사처는 「음주운전 사망 피해자 자녀에 대한 양육비 지급법: 미국 테네시주의 「이든, 헤일리, 그리고 벤틀리법」 제정의 의미와 시사점」이라는 보고서를 낸 바 있다. 입법조사처에서 관심을 보였다는 것은 입법 전 선행조사의 성격을 가지는 것으로 볼 수도 있다.
이런 점을 고려하면, 음주운전으로 인한 피해자 구제를 위한 이 법안은 향후 국내에도 도입될 가능성이 크다. 실제로 올해 초 국회입법조사처는 「음주운전 사망 피해자 자녀에 대한 양육비 지급법: 미국 테네시주의 「이든, 헤일리, 그리고 벤틀리법」 제정의 의미와 시사점」이라는 보고서를 낸 바 있다. 입법조사처에서 관심을 보였다는 것은 입법 전 선행조사의 성격을 가지는 것으로 볼 수도 있다.
국내 도입이 시급한 벤틀리법
국내 도입이 시급한 벤틀리법

미국 테네시주에서 새롭게 시행된 ‘이든, 헤일리, 그리고 벤틀리법’은 음주운전 사고로 피해자의 미성년 자녀가 있는 경우, 가해자가 양육비를 지급해야 한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2023년 1월부터 시행된 이 법은 음주운전으로 인한 사고 피해자의 자녀에 대한 구제를 강화하는 중요한 법안이며, 이런 입법 사례는 이미 미국 내 20개 주 이상에서 논의되고 있다. 국회입법조사처 보고서에 의하면 국내에서도 유사한 법안의 도입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으며, 이는 입법 예비 조사의 일환으로 볼 수 있다. 사망 사고 발생 시 가해자에게 양육비뿐만 아니라 추가적인 피해보상 책임을 부과하는 것에 대한 논의도 활발하다.

음주운전으로 인한 피해자 구제를 위한 법률의 강화는 실제 피해 가족의 생계 보호에 직접적인 도움을 준다. 더불어 이러한 법안은 음주운전의 심각성을 강조하고 예방에 효과적인 조치로 볼 수 있다. 음주운전 사고를 줄이기 위해서는 법적 조치뿐만 아니라 사회적 인식의 변화와 교육이 매우 중요하다. 많은 전문가들은 어린 시절부터 시작되는 교육이 성인이 되어 운전할 때의 책임감을 강조하는 데 큰 도움을 줄 것으로 보고 있다. 차량 내 음주 측정 장치의 의무 설치와 같은 기술적 장치도 음주운전 근절을 위한 방안 중 하나로 고려되고 있다. 이러한 다각적인 접근 방식이 함께 이루어져야만 음주운전을 효과적으로 줄일 수 있다.

가해자 책임 강화 필요성

전문가들은 음주운전 가해자에 대한 처벌 강화는 물론, 피해자 가족의 부양을 위한 책임까지 고려해야 한다고 주장하고 있다.

음주운전 벤틀리법 윤창호법 과태료
음주운전 벤틀리법 윤창호법 과태료
음주운전 벤틀리법 윤창호법 과태료
음주운전 벤틀리법 윤창호법 과태료

음주운전에 대한 처벌을 강화하는 것은 물론이지만, 법적 보호수단도 뒷받침되어야 한다. 양육비 지급 의무뿐만 아니라, 사망한 아이의 부모에게도 정신적 손해배상을 포함한 만족할 만한 보상 방안이 마련되어야 할 시점이다. 현재 국내에서는 음주운전 사고에 대한 피해자 보호가 강화되긴 했으나, 여전히 부족한 측면이 많다. 음주운전으로 인한 사고 피해자 및 그 가족들에게 실질적인 지원을 제공하는 것이 중요하다. 이를 통해 사고의 충격과 장기적인 피해에서 빠르게 회복할 수 있는 토대를 마련해야 한다.

그와 함께 음주운전 예방을 위한 체계적이고 지속적인 교육 프로그램도 필요하다. 어릴 때부터 시작되는 음주운전의 위험성에 대한 교육은 음주운전을 예방하는 데 강력한 도구가 될 수 있다. 또한, 음주 감지 기능이 내장된 차량용 장치의 도입으로 더욱 혁신적인 예방책을 마련할 수 있다. 이와 같은 다양한 접근 방식을 통해 음주운전을 사회적으로 근절하는 기반을 조성하며 안전한 도로 환경을 만들어나가야 한다.

미국 테네시주에서 시행된 새로운 법안인 ‘이든, 헤일리, 그리고 벤틀리법’은 음주운전 사고로 인한 피해자의 미성년 자녀에게 가해자가 양육비를 지급하게 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2023년부터 시행된 이 법은 미국 내 20개 주에서도 입법 절차를 밟고 있는 중이다.

국내에도 이와 유사한 법안의 필요성이 제기되고 있는 상황이다. 국회입법조사처는 테네시주의 사례를 분석하여 관련 보고서를 발표했고, 이를 바탕으로 음주운전 피해자 자녀에 대한 구제 방안을 모색하는 것은 시급한 과제로 부상하고 있다.

현행 ‘윤창호법’은 음주운전 가해자에 대한 처벌을 강화했지만, 피해자 가족을 위한 구제책은 여전히 미흡하다. 전문가들은 가해자에 대한 처벌 뿐만 아니라 피해 가족의 부양 책임이 반영되어야 한다고 주장하고 있다.

피해자가 자녀일 경우, 가해자에게는 더 큰 피해보상 책임이 필요하다는 의견도 존재한다. 이러한 법안이 통과된다면 음주운전에 대한 사회적, 금전적 패널티를 통해 예방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하지만 법안 개정만으로는 충분치 않다. 어린 시절부터 음주운전의 위험성에 대해 교육하고, 차량에 음주 측정 장비를 설치하는 등의 예방책이 병행되어야 한다.

자동차 안전을 위한 꿀팁: 운전 전에는 반드시 음주 여부를 확인하세요. 대형 사고로 이어질 수 있는 음주운전은 법적 제재뿐만 아니라 생명을 위협하므로, 술을 마신 후에는 대중교통이나 대리운전 서비스를 이용하는 것이 현명합니다.

최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