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M6, XM3 대변신!”…’이것’ 업그레이드하자, 소비자들 대만족!

발행일

르노코리아, 새 사명과 엠블럼으로 변신
‘일렉트로 팝’ 전략으로 실적 개선 목표

르노코리아가 사명 및 엠블럼을 변경하여 ‘일렉트로 팝’ 전략을 추진하며 실적 개선을 기대하고 있다. 친환경차 오로라 프로젝트를 가동하여 글로벌 모빌리티 브랜드로 거듭나고 있다.

르노코리아는 르노 엠블럼을 프랑스 브랜드 고유의 ‘마름모’로 변경하고 있으며, 모빌리티 브랜드로의 신원을 강조하고 있다. XM3은 아르카나로 모델명을 변경하고, QM6은 뉴 르노 QM6으로 출시될 예정이며, ‘일렉트로 팝’ 전략을 통해 E-Tech 전동화 등을 강화하여 한국 시장에서의 입지를 높이고 있다.

 

르노코리아, 사명/엠블럼 변경 ‘일렉트로 팝’ 전략 반영, 실적개선 기대

르노코리아는 새로운 출발을 알리며 기존 이미지를 탈피하고 글로벌 모빌리티 브랜드로 거듭나기로 선언하였다.

 

르노코리아가 사명과 엠블럼을 변경하여 ‘일렉트로 팝’ 전략을 반영하고, 모빌리티 브랜드로의 거듭남을 선언했다. 이는 제조업체 이미지를 넘어 글로벌 브랜드로의 전환과 모빌리티 브랜드로서의 정체성을 강화하겠다는 의지로 풀이된다.

XM3은 아르카나로 모델명을 변경했으며, QM6 역시 ‘뉴 르노 QM6’로 새롭게 출시될 예정이다.
 
새로운 브랜드 전략인 ‘일렉트로 팝’을 통해 E-Tech 전동화, 첨단 인포테인먼트 ‘오픈R 링크’, ‘휴먼 퍼스트’ 프로그램을 도입하며 한국 시장에서의 입지를 강화할 계획이다.

르노는 2027년까지 3종의 친환경차를 출시하여 친환경차 제조사로의 변신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오로라 프로젝트를 통해 신차 가뭄을 탈출할 예정이다.
 
이로써 르노코리아는 점차 외면 받는 현 상황을 극복하고 실적 개선에 나설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르노코리아, 사명/엠블럼 변경 ‘일렉트로 팝’ 전략 반영, 실적개선 기대

르노코리아가 새로운 시작을 알리며 전 세계적인 모빌리티 브랜드로 거듭나겠다는 강력한 포부를 선언했다.

아르카나로 모델명 변경

XM3과 QM6 모델명을 ‘뉴 르노 아르카나’와 ‘뉴 르노 QM6’으로 변경하여 해외 시장에서의 인지도를 높이고 친환경차 시장에서의 입지를 강화할 계획이다.

신차 가뭄 탈출, 27년까지 친환경차 3종 출시

르노는 ‘오로라 프로젝트’를 통해 2027년까지 3종의 친환경차를 선보이며 친환경차 제조사로의 변신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는 르노의 실적을 개선하고 시장에서의 경쟁력을 강화할 것으로 기대된다.

 

르노코리아가 새로운 시작을 알리면서 자동차 산업의 변화가 예고됐다. 사명과 엠블럼 변경을 통해 글로벌 브랜드로의 성공을 모색한다.

XM3와 QM6 모델명도 변경되며, ‘일렉트로 팝’ 전략을 통해 친환경차 시장에서의 입지를 높일 준비를 하고 있다. 27년까지 친환경차 3종 출시를 목표로 하고 있으며, 오로라 프로젝트를 통해 이를 이뤄내기 위한 계획을 세웠다.

이에 대한 기대와 주목이 높아진 가운데, 르노코리아의 노력이 실적 개선으로 이어질지 관심이 집중된다.

르노코리아가 자동차 관련 정보 업데이트로 ‘일렉트로 팝’ 전략을 도입했다. 엠피씨(엠블럼)를 ‘태풍로고’에서 ‘마름모 엠블럼’으로 바꿔 브랜드 변화를 주목했다.

XM3는 ‘아르카나’, QM6은 ‘QM6’으로 모델명 변경되었고 새로운 친환경차 3종 출시를 계획하고 있어, 새로운 정체성을 드러내고 있다.

르노코리아는 국내 시장에서의 입지를 더욱 강화하고자 하며, 르노의 변화는 긍정적인 반응을 얻고 있다. 이러한 변화로 르노는 성능과 디자인 면에서 매력적인 선택지가 될 것으로 전망되며, 실적 개선을 향해 나아갈 것으로 기대된다.

최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