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신형 택시 공개!”…담당자 상 줘야 할 역대급 디자인 화제

발행일

현대차 쏘나타 택시
안전과 편의에서 새 기준 제시

현대자동차가 택시 운전 환경에 최적화된 새로운 택시 전용 모델, ‘쏘나타 택시’를 출시한다. 쏘나타 택시는 가혹한 택시 운행 조건을 고려해 개발된 파워트레인과 높아진 내구성의 타이어를 적용했다.

승객의 편의를 위해 2열 공간을 넓히고 다양한 인포테인먼트 및 편의 사양을 탑재하여 차별화된 상품성을 자랑한다.

내구성이 강화된 LPG 2.0 엔진과 안전 사양이 대폭 강화된 쏘나타 택시는 승객들에게 안전하고 편안한 이동을 제공한다. 또한, 쏘나타 택시의 트림은 심플하고 가격도 착하게 계획되어 있다.

판매는 플랫폼 운송 사업자 및 영업용 택시 사업자를 대상으로 이루어지며, 택시 표시등을 통해 도시의 미관과 승객의 안전을 도모한다.

현대차, 쏘나타 택시 출시

쏘나타 택시는 택시 운전 환경에 최적화된 모델로, 내구성과 안전 사양이 강화되었으며, 승객의 편의성도 고려되었다.

현대차는 쏘나타 택시 출시를 통해 택시 업계에 새로운 기준을 제시하고, 승객과 운전자에게 최적의 이동 수단을 제공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테크시 운전 환경에 적합한 현대자동차의 ‘쏘나타 택시’가 출시되었다. 가혹한 운행 조건을 고려하여 특별히 개발된 엔진과 내구성 타이어를 탑재하여 내구성이 강화되었다.

뿐만 아니라 넓은 2열 공간과 다양한 편의 사양을 갖춘 차량은 승객의 편의를 증대시켰다. 안전 사양도 대폭 강화되어 9 에어백 시스템과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을 기본으로 제공한다.

단일 트림으로 운영되며, 현대 스마트센스와 1열 통풍시트를 선택 사양으로 제공하고 있다.

이번 쏘나타 택시의 판매 가격은 기준에 따라 2,480만 원부터 시작하여 플랫폼 운송 사업자와 영업용 택시 사업자를 대상으로 판매된다. 또한 현대차는 도시 미관 개선과 안전을 고려한 ‘스마트 택시 표시등’도 선보였다.

차량의 잔존가치 손실을 최소화하고 LED 표시창을 통해 시인성을 향상시킨다. 여기에는 프로젝터가 지면에 멈춤 신호를 투사하여 보행자와 다른 차량을 인식하며 사고 위험을 낮춘다.

쏘나타 택시 출시를 기념하여 현대차는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전개할 계획이며, 택시 업계에 새로운 기준을 제시하고 승객과 운전자에게 최적의 이동 수단을 제공할 것으로 예상된다.

트림은 심플하게, 가격도 착하게

신형 쏘나타 택시는 현대자동차에서 선보인 최신 택시 모델로, 단일 트림으로 운영되며 현대 스마트센스와 1열 통풍시트를 선택으로 제공한다.

외장 색상은 아이스 화이트, 큐레이티드 실버 메탈릭, 팬텀 블랙 중에서 선택할 수 있다. 판매 가격은 개인택시(간이과세자, 면세) 기준으로 2,254만 원부터 시작하여, 플랫폼 운송 사업자 및 영업용 택시 사업자를 대상으로 판매된다.

향상된 내구성과 안전 사양으로 차별화된 쏘나타 택시가 출시되었다. 쏘나타 택시는 특별히 고객의 편의를 고려한 공간 확장과 첨단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을 갖추고 있다.

더불어, 내구성이 강화된 엔진과 타이어를 장착하여 안전 운행을 돕는다. 단일 트림으로 운영되며, 최신 기술이 적용된 인포테인먼트 시스템과 안전 기능들이 기본으로 탑재돼 있다.

또한, 도시 미관과 안전한 탑승을 위해 새로운 스마트 택시 표시등도 함께 제공된다. 기대치를 높이는 새로운 택시 서비스가 시작되었다.

최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