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나갔으니 차량압수”…근무 중 경찰, 운전자 ‘이 행동’에 참교육

발행일

의정부에서 발생한 상습 음주운전 후 도주 사건
경찰, 음주운전 상습범 구속 및 차량 압수로 법 집행 강화

의정부에서 음주운전 후 도주 사건이 발생하여 경찰이 상습 음주운전자를 구속하고 차량을 압수했다. 의정부경찰서는 2024년 4월 7일 밤 음주운전 의심 신고를 받고 현장에 출동했으며, 도주하는 운전자 A씨를 검거해 구속했다.

음주운전 후 급하게 도망친 운전자

사건은 음주 감지 후 발생했다. 경찰이 음주를 측정하려 하자 A씨는 급가속하여 현장에서 도주했다.

의정부에서 시작된 도주는 노원구까지 이어지며 약 5km에 달했다. A씨는 차를 보도에 버린 후 현장에서 달아났다.

상습 음주운전의 끝은 무면허 운전과 도주

A씨는 최근 5년 간 두 번의 음주운전으로 처벌받은 이력이 있으며, 법인 명의의 차량으로 운전하다가 무면허 상태에서도 운전을 계속한 것으로 밝혀졌다.

이번 사건에서 A씨는 음주 측정을 피해 도주한 후 한 지인의 집에서 숨어 지낸 끝에 경찰의 수사가 진척되자 자수했다.

차량 압수와 구속으로 이어진 단호한 대응

의정부경찰서는 A씨의 재범 가능성을 차단하기 위해 법인 차량을 압수하고 A씨를 구속했다. 이후 사건은 검찰로 송치되었으며, 도주 과정에서의 음주 측정 거부가 처벌의 근거가 되었다.

음주운전 근절을 위한 강력한 법 집행

조원효 의정부경찰서장은 상습 음주운전자에 대해 강력한 구속 수사와 차량 압수 등을 통해 재범 의지를 차단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음주운전이라는 범죄에 대한 경각심을 높이고, 도로 위의 안전을 확보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최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