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단속 강화”…운전자들 ‘이 행동’ 신고하면 포상금 지급

발행일

음주운전 특별 단속
음주운전 근절을 위한 보상금 제도 운영

경기남부 지역경찰청에서는 음주운전을 사전에 방지하고자 특별 대책을 세웠다. 봄철 행락 시즌을 맞이하여 음주운전을 감시하고 제재할 예정이다. 차량 운전자들의 안전 의식을 강화하고, 사고 발생을 줄이기 위함이다.

음주운전에 대한 새로운 대책 마련

경기남부경찰청은 오는 5월 31일까지 ‘봄 행락철 음주운전 특별단속’ 기간을 운영한다.

이 기간 동안 음주운전 근절을 위한 다양한 조치가 시행된다. 최근 5년간 음주운전 재범률이 41%에 달하고, 어린이 보호구역에서의 음주 사고로 인한 피해가 지속되고 있기 때문에 이러한 조치가 필요하다.

음주운전 취약 지역에 대한 집중 단속

경찰은 봄철 외부 활동 증가와 함께 음주운전에 대한 경각심이 낮아질 수 있다고 보고, 유흥가, 고속도로 등 음주운전 취약 지점을 중심으로 강화된 단속을 계획하고 있다.

음주운전 사고가 자주 발생하는 지역과 시간대를 선정하여 낮과 밤을 가리지 않고 단속을 실시할 예정이며, 주 2회에 걸쳐 일제 단속을 펼칠 것이다.

음주운전 범죄에 대한 엄중한 처벌

중대한 음주운전 사고 발생 시, 특정범죄가중처벌등에관한법률에 따라 위험운전치사상죄로 가중 처벌한다.

뿐만 아니라, 상습 음주운전자의 차량은 압수하는 등 강력한 조치를 취할 방침이다. 동승자 및 유발자에 대해서도 방조행위로 엄정하게 대응할 계획이다.

음주운전 신고 포상금 제도 운영

경기남부경찰청은 도민들이 음주운전을 신고하고 검거에 도움을 줄 경우, 보상금 제도를 통해 신고자에게 일정 금액을 지급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봄 나들이 용품도 제공하여 음주운전 근절 문화 참여를 증진하려고 한다.

경찰 관계자는 “봄 행락철에 취약 지점의 상시 및 일제단속을 강화하여 음주운전을 반드시 단속되는 범죄행위로 인식시키겠다”며 “음주운전으로 인한 자신과 타인의 소중한 생명과 재산을 지키기 위한 적극적인 동참을 바란다”고 전했다.

최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