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 이건 진짜 잘 만들었네”…EV9, 해외 초고속 충전 결과로 주목

발행일

급속 충전 가능한 기아 EV9
E-GMP 플랫폼 기반으로 효율적 배터리와 장거리 주행 대응

기아의 플래그십 전기 SUV, EV9은 E-GMP 기반의 최신 전기차 플랫폼을 통해 개발되었다. 이 기반은 이미 그 효율성과 빠른 충전 속도로 인정받고 있다.

급속 충전 가능한 기아 EV9: E-GMP 플랫폼 기반 전기차

기아 EV9은 특히 급속 충전 기능이 돋보인다.

유튜버 테크니컬 제프가 수행한 테스트에 따르면, EV9은 단 24분 만에 배터리 10%에서 80%까지 충전할 수 있다.

역동적인 충전 성능: 스탠다드와 롱레인지의 차이

스탠다드 레인지 모델은 76.1kWh 배터리 팩을 탑재하고 있으며 EPA 기준으로 230마일(약 370km)을 주행할 수 있다.

반면, 롱 레인지 모델은 99.8kWh 배터리를 장착하고 최대 307마일(약 494km)까지 주행이 가능하다. 롱레인지 모델은 350kW 초고속 충전기를 통해 20분에서 24분 사이에 80%까지 충전이 가능하다.

이는 비교적 짧은 시간 내에 긴 거리를 주행할 수 있는 가능성을 제공한다.

초고속충전: 실제 테스트 결과로 본 충전력

기아차는 EV9의 초고속 충전 능력을 강조하며, 이 차량은 350kW급 DC 급속 충전기를 사용하여 최대 215kW까지 충전할 수 있다.

특히, 76.1 kWh 배터리는 20분 만에, 99.8 kWh 배터리는 24분에서 25분 사이에 각각 80%의 충전 상태에 도달할 수 있다. 이러한 빠른 충전 기능은 장거리 운전자들에게 이상적이다.

EV9은 6인승 또는 7인승 구성 옵션을 제공하는 대형 3열 SUV로, 한 번의 완전 충전으로 최대 약 300마일을 주행할 수 있다. 이와 같은 특징들로 인해 기아 EV9은 시장에서 큰 관심을 모을 것으로 예상된다.

최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