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대신 기아 선택”…아빠들, 돈 있으면 ‘무조건 이 차’ 구매

발행일

패밀리카로서의 높은 선호도
하이브리드 모델 출시

최근 자동차 시장에서 카니발의 인기가 새롭게 부각되고 있다. 기아 카니발이 하이브리드(HEV) 모델을 출시하면서부터 패밀리카 시장에서 높은 선호도를 기록하고 있다.

이전에도 ‘아빠차’로 명성이 자자했던 카니발이지만 쏘렌토, 싼타페와 같은 하이브리드 차량들의 등장으로 일시적으로 자리가 흔들릴 것으로 예상됐으나, 카니발 HEV 모델의 성공으로 다시금 주목받고 있는 상황이다.

카니발 하이브리드, 패밀리카 시장의 새로운 강자로 급부상

카니발 HEV 모델이 시장에 출시된 이후, 소비자들 사이에서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예비 오너들 사이에서는 ‘가장 구매하고 싶은 차’로 꼽히며 인기를 실감할 수 있다. 쏘렌토와 싼타페가 장악하고 있던 국민 패밀리카 자리를 위협하고 있는 카니발은, 특히 30대에서 50대 사이의 소비자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이러한 사랑을 받는 것은 카니발 HEV 모델이 갖춘 효율성과 편의성 때문이다.

매출과 관심 모두 증가하는 카니발 HEV

카이즈유 데이터연구소에 따르면, 올해 1분기 카니발의 판매량은 전년 대비 8.6% 증가한 3만3263대를 기록했다.

이 중 절반이 넘는 판매량이 카니발 HEV 모델에서 나왔다는 점은, 이 차량의 시장 내 입지를 더욱 공고히 하는 요소로 작용하고 있다.

현재 카니발 HEV 모델을 계약한 예비 오너들은 차량을 받기까지 최소 1년을 기다려야 하는 상황이지만, 많은 이들이 기다림을 마다하지 않고 있다.

구매 희망 모델 1위로 카니발 HEV 독주

컨슈머인사이트가 실시한 신차 구매 의향 조사에서 카니발 HEV는 구입 의향률이 24.4%에 달하며, 현대차 아이오닉9, 벤츠 E클래스, 기아 EV3, 현대차 스타리아 HEV 등의 경쟁 모델을 앞질렀다.

구매 의향 조사 결과, 남성은 26.9%, 여성은 17.2%가 카니발 HEV를 구매하길 희망했다는 결과는 이 차량이 남녀노소를 불문하고 광범위한 소비자층에게 사랑받고 있음을 보여준다.

카니발 하이브리드, 럭셔리 미니밴으로의 성공적 자리매김

카니발은 HEV 모델 출시를 계기로 럭셔리 미니밴 시장에서도 강한 입지를 확보했다. 이는 기존 카니발의 튼튼한 기반에 친환경성을 더한 최신 모델의 매력이 더해진 결과이다.

실용성과 경제성을 겸비한 카니발은 이제 단순한 패밀리카를 넘어, 모든 소비자의 니즈를 만족시키는 차량이 되었다. 앞으로도 카니발의 행보가 기대된다.

최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