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의 차기 히트작”…한국 예비 오너들 열광할 ‘이 차’의 정체

발행일

현대찰 유럽 전략모델 바이욘 F/L
최신 디자인과 풍부한 편의사양

최근 현대자동차는 유럽 시장을 겨냥한 전략 모델로 바이욘(Bayon)의 최신 버전을 공개하였다. 2020년 첫 출시 이후 상당한 관심을 모으고 있는 이 차량은, i20 액티브를 기반으로 개발되었다.

이번 페이스리프트에서는 디자인과 제품성이 강화되었으며, 특히 현대차의 신규 디자인 언어와 최신 기술 사양을 다량 포함하였다는 점이 특징이다.

유럽 시장을 겨냥한 바이욘, 소형 SUV 경쟁력 강화

바이욘은 F/L 모델로써 디자인의 일부 변경과 함께 상품성이 크게 향상되었다.

이번 업그레이드를 통해 현대차는 유럽 시장에서 소형 SUV 부문에서의 경쟁력을 한층 강화하고자 했다. 엔트리급에서부터 품질을 상향 평준화하면서 소폭의 가격 인상이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신차 트렌드를 적극 반영하고 있다.

향상된 내부 사양과 편의 기능

신형 바이욘에는 구성이 개선된 1열 대시보드와 함께, 풀체인지급의 변화가 도입되었다.

두 개의 10.25인치 디지털 스크린이 기본으로 제공되며, 스마트폰 무선 충전기와 애플 카플레이, 안드로이드 오토 등이 기본 옵션으로 적용되었다.

상위 트림에는 USB-C 포트, USB-A 포트, 앰비언트 무드 램프, 보스 프리미업 사운드 시스템 등이 마련되어 있다.

경쟁 차종과의 비교

신형 바이욘은 포드 퓨마 및 푸조 2008과 같은 소형 SUV와 경쟁한다.

이들 차량은 각각의 브랜드 고유의 디자인을 바탕으로 독특한 모습을 갖추고 있다.

바이욘은 현대차가 최근 강조하는 간결하고 현대적인 디자인을 특징으로 하며, 가로바 타입의 LED 헤드램프 및 DRL, 명확하고 단단한 이미지의 그릴 디자인을 제공한다.

파워트레인 및 예상 가격

바이욘의 파워트레인은 변화가 없이 기존 모델과 동일할 것으로 보인다. 예상대로라면, 1.0L 3기통 가솔린 터보 엔진에 48V 마일드 하이브리드 시스템이 탑재되어 100-120 PS의 출력을 낼 것이다.

이와 함께 7단 DCT 또는 6단 수동 변속기를 선택할 수 있다. 영국 시장에서의 시작 가격은 21,570파운드(한화 약 3,662만원)로, 신형 모델은 물가 상승을 고려하여 다소 높은 가격이 설정될 것으로 예상된다.

이상의 업그레이드를 통해 바이욘은 경쟁력 있는 가격과 뛰어난 성능을 바탕으로 유럽 시장에서의 입지를 강화할 것으로 기대된다.

최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