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레스 중고차의 업보?”…제조사 신뢰 회복의 신호탄일까 대환호

발행일

KG모빌리티, 인증 중고차 전시장 오픈
신뢰도 높은 중고차 제공으로 소비자 마음 사로잡아

KG모빌리티(KGM)가 서울 강서구 서서울모터리움에서 새로운 인증 중고차 전시장의 문을 열었다고 발표했다. 이는 KGM의 사업 확장의 일환으로, 고객들에게 신뢰할 수 있는 중고차를 제공하는 것에 중점을 두고 있다.

중고차 시장 진출 선언

현대차, 기아, 제네시스 등 주요 자동차 제조회사들이 인증 중고차 사업에 참여하면서, 신뢰성 높은 중고차에 대한 수요가 급증하고 있다.

이러한 시장 상황에서 KG모빌리티는 인증 중고차 서비스를 시작함으로써 이 수요를 충족시킬 수 있는 위치에 있다.

고품질 인증 중고차의 표준 설정

KG모빌리티는 매입 차량이 5년, 10만 km 이내의 조건을 충족할 것을 요구하고 있다.

이런 차량은 고객에게 판매하기 전에 280여 개 항목에 달하는 철저한 검사와 품질 개선 과정을 거친다. 이러한 과정을 통해, 중고차도 새 차와 유사한 품질 수준을 제공할 수 있다.

제조사 직접 관리로 높은 신뢰성 확보

KGM은 국내 최초로 자체 직영서비스센터에서 중고차 인증 과정을 직접 관리하고 있다.

이는 실거래 데이터에 기반한 시세 산정과 함께, 고객이 만족하지 못하는 경우 3일 이내에 환불해주는 책임 환불제 등을 포함하여 고객 만족을 극대화하는 여러 정책을 시행하고 있다.

온라인 플랫폼을 통한 편리한 구매 경험

KG모빌리티는 차량 구매부터 계약, 결제, 배송에 이르는 모든 과정을 온라인으로 제공하고 있다. 이 방식은 고객에게 시간과 장소에 구애받지 않는 편리함을 제공함으로써, 더욱 많은 고객이 접근할 수 있게 만든다.

또한, 이 회사는 오프라인 전시장에 70여 대의 차럦을 전시하고 있으며, 추가적인 전시장 확보도 계획 중에 있다.

이번 KG모빌리티의 중고차 사업 진출은 중고차 시장에 신뢰성과 품질이라는 새로운 기준을 제시하며, 소비자에게 다양한 선택지를 제공할 것이다.

신뢰할 수 있는 중고차를 구매하려는 소비자들에게 KG모빌리티는 매력적인 옵션이 될 것이다.

최신 기사